방송시간(북경) : 오후 09~10시 6030 KHZ
명혜망대법서적
  • 시사&평론
  • 수련교류
  • 꼬마제자
  • 나의 사부님
  • 전통문화
  • 천인사이
  • 천음
  • 수련이야기
수련이야기
애플 팟캐스트, 팟빵에서 명혜라디오 팟캐스트 방송을 청취하실 수 있습니다
【수련이야기】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새로운 인생을 찾다  
   2021-05-17 22:48:33 | 조회 : 319
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새로운 인생을 찾다

글 황효민

저는 1970년 중국 흑룡강성 하얼빈에서 태어나 초등학교를 다니던 4학년 때 수영코치에게 발탁되어 수영을 시작했습니다. 탁월한 수영 실력을 인정받아 12살 때인 1982년 최연소 중국국가대표 수영선수로 선발되었습니다. 국가대표가 된 뒤에는 매일 6시간 이상을 수영에만 전념했는데 매우 힘든 나날이었습니다.

1983년 중국 최고 수준 선수들만 참가하는 국내올림픽에 해당하는 전국수영대회에서 최연소 나이로 3등에 입상하였습니다. 전국수영대회는 4년마다 열리는데 저의 주 종목은 평영이었습니다.

저의 기량은 일취월장하여 1985년에는 당시 6년 이상 깨지 못했던 기록을 경신하고 국내 최고기록을 달성하였습니다. 1986년 서울 아시안게임에서는 개인 1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했고, 1988년 서울 올림픽에서는 은메달을 획득하였습니다. 이어서 1990년 북경 아시안 게임에서는 금메달 두 개를 획득했고, 1993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시리즈에 출전하여 총 금메달 12개 중 11개를 휩쓸었습니다. 평영 일인자가 되었지만 당시 제 나이는 23세로 수영선수로서는 은퇴할 나이가 되어 선수 생활을 그만두어야 했습니다. 

오랫동안 몸을 돌보지 않고 운동을 무리하게 한 까닭에 수영을 그만 두자 몸 여기저기에서 이상증세가 나타나면서, 건강이 극도로 악화되었는데 특히 심장병과 디스크 증세가 심했습니다. 병을 치료하기 위하여 몸에 좋다는 온갖 약을 먹고 병원에도 수없이 다녀 보았지만 건강은 호전되지 않고 점점 악화되었습니다. 

한 번 통증이 오면 2주일 이상을 침대에 누워서 보낼 정도로 디스크가 심해졌습니다. 디스크가 심해지자 몸 이곳저곳에 뚜렷한 병명을 알 수 없는 증상들이 나타났는데 세상을 더 살고 싶지 않을 만큼 고통이 심했습니다.

통증이 오지 않을 때에는 그래도 거동은 할 수 있었기 때문에 아는 사람들을 만나러 다니기도 하였습니다. 제가 25세 되던 1995년 북경에 갔다가 우연히 한국의 명지대학교 체육과 교수님을 알게 되었는데 그 분의 소개로 저는 한국 유학길에 올랐습니다. 수업을 들으면서도 몸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수업이 없을 때에는 중국에 가서 몸조리 하고 수업이 있을 때는 한국으로 돌아오는 생활을 계속하였습니다. 아무런 희망도 없이 병마와 싸우는 생활을 하던 중 1997년 중국 집에 갔다가 어머니의 친구 분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그 분은 제가 심하게 아픈 것을 보고는 파룬따파를 소개하면서 수련할 것을 권했습니다. 당시 아주머니는 이미 몇 년째 파룬따파를 수련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그때 저는 절망상태였기 때문에 지푸라기라도 잡아보자는 심정으로 곧바로 파룬따파 수련을 시작했습니다. 그분을 통하여 수련서인 [轉法輪(전법륜)을 구해 읽고 연공도 배워서 수련에 입문하게 된 것입니다.

수련을 하자 그토록 심했던 허리 통증이 점점 완화되는 것을 느꼈고 전반적으로 몸 상태도 좋아져 저는 새로운 희망을 갖게 되었습니다. 수련을 시작한 뒤에는 약을 전혀 먹지 않았고 병원에도 가지 않았으나 저의 건강상태는 점차 좋아졌고 매사에 몹시 급했던 마음도 차츰 안정을 되찾고 평화로워졌습니다. 저는 1999년 명지대학교를 졸업하고 인천시체육회에서 순회코치생활을 시작했고 대학교에 강의도 나가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 여러 한국학교에서 수영을 가르치는 생활을 계속했는데 2005년 철인 3종 경기 한국 국가대표 수영부분 코치로 일하기도 했습니다.

수련을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저의 몸은 완전한 건강 상태를 회복하였는데 제가 한창 운동을 할 때보다 더 좋아졌습니다. 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저는 절망상태를 극복하고 진정한 건강이 회복되는 것을 직접 체험하였습니다. 한국에서 많은 파룬따파 수련생들을 만나면서 거의 모든 파룬따파 수련생들이 저와 비슷한 체험을 하였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저의 몸과 마음에 일어난 변화가 저에게만 있는 특별한 일이 아니라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 저는 제가 아는 분들을 만날 때마다 저의 경험담을 들려주며 파룬따파를 수련할 것을 권해왔고 많은 사람들이 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건강을 회복하고 마음의 평화를 되찾는 것을 보았습니다. 

저는 더 많은 분들이 진(眞)·선(善)·인(忍)에 동화하는 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진정한 건강과 마음의 평화를 찾을 수 있기를 진심으로 희망합니다.

























1219 【수련이야기】불치병과 중독의 굴레에서 벗어나다-파룬궁을 수련해 진정한 건강을 찾은 이들의 이야기 2021-11-27
1203 【수련이야기】“오늘도 나는 더 건강해지고 있습니다” 2021-11-01
1191 【수련이야기】파룬따파를 수련하는 중국인 유학생의 이야기 2021-10-10
1183 【수련이야기】9자 진언 외워 건강 회복 2021-09-27
1155 【수련이야기】게임에서 벗어나 진실한 삶으로 돌아오기까지 2021-08-15
1142 【수련이야기】완전히 새로운 인생 2021-07-28
1126 【수련이야기】파룬따파 수련을 통해 나는 무엇을 얻었는가? 2021-07-09
1113 【수련이야기】지난 20년간 고생하던 허리 디스크가 완치되다 2021-06-19
1098 【수련이야기】파룬따파를 만난 것은 크나큰 행운 2021-05-25
1094 【수련이야기】파룬따파 수련을 통하여 새로운 인생을 찾다 2021-05-17
1076 【수련이야기】정체로 돌아오다 2021-04-19
1067 【수련이야기】속인이 대법제자로 되는 과정에서의 작은 체득 2021-04-04
1061 【수련이야기】수련하여 거슬러 올라가는 속에서 대법이 가져다준 행복 2021-03-29
1055 【수련이야기】사회에 책임지는 수련생 2021-03-21
1049 【수련이야기】대법을 얻어 새로 태어나다 2021-03-15
12
ⓒ 2007-2011 명혜라디오 한글판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