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북경) : 오후 09~10시 6030 KHZ
명혜망대법서적
  • 시사&평론
  • 수련교류
  • 꼬마제자
  • 나의 사부님
  • 전통문화
  • 천인사이
  • 천음
  • 수련이야기
전통문화
애플 팟캐스트, 팟빵에서 명혜라디오 팟캐스트 방송을 청취하실 수 있습니다
한글명혜주간 제90호 【전통문화】  
   2008-08-23 14:54:31 | 조회 : 8005

한글판 제90호

 

【신전문화(神傳文化)】

明慧週刊 2008년 3월 28일―2008년 4월 3일

둥지를 부수고 까치를 풀어준 당태종

글/명월(明月)

『자치통감(資治通監)․당기(唐紀)』에 보면 다음과 같은 일화가 나온다.

당나라 태종 때의 일이다. 일찍이 흰 까치가 황제가 잠을 자는 침전(寢殿) 위에 둥지를 틀었다. 그런데 둥지의 모습이 아주 특이했다. 두 개를 하나로 합친 둥지는 양끝이 크고 가운데가 작아 마치 요고(腰鼓)처럼 보였다. 곁에 있던 신료들이 모두 축하하며 “무릇 사물이 서로 합함에 함께 사용할 수 없는 법인데 지금 까치 두 마리가 둥지를 만들어 하나로 합했고 또 그 모양이 아주 특수하니 이는 아주 희귀한 일입니다. 이는 천지의 조화로운 기운이 만든 것으로 황상의 성스런 덕에 감동한 것이니 마땅히 축하할 일입니다.”

그러나 태종은 이에 응하지 않았다. “나는 평소 수양제가 상서로운 것을 좋아하다 나라를 망친 것을 비웃어왔다. 내가 보기에 현명한 신하를 얻어 정사를 다스리고 백성을 편안히 하고 천하를 태평하게 하는 것이야말로 진정 상서로운 것이다. 진기한 새나 짐승 따위는 물건에 불과할 뿐이니 상서롭게 여겨 축하할 만한 일이 못된다.”

태종은 이렇게 말하고 사람을 시켜 그 둥지를 제거한 후 까치는 들에 가져가 풀어주었다.

 

(끝)

 

 

1008 【전통문화】 선을 행하고 덕을 쌓아 공명을 이루다 2021-01-17
1004 【전통문화】풍문의 진정한 피해자는 누구인가? 2021-01-07
989 【전통문화】하늘은 선량한 사람을 돕는다(天佑善人) 2020-12-20
277 한글명혜주간 제90호 【전통문화】 2008-08-23
276 한글명혜주간 제88호 【전통문화】 2008-06-26
275 한글명혜주간 제76호 【전통문화】 2008-02-02
274 한글명혜주간 제75호 【전통문화】 2008-05-10
273 한글명혜주간 제74호 【전통문화】 2008-01-14
272 한글명혜주간 제71호 【전통문화】 2008-02-02
271 한글명혜주간 제70호 【전통문화】 2007-12-10
270 한글명혜주간 제67호 【전통문화】 2007-11-29
269 한글명혜주간 제65호 【전통문화】 2007-11-02
268 한글명혜주간 제63호 【전통문화】 2007-12-04
267 한글명혜주간 제61호 【전통문화】 2008-01-14
266 한글명혜주간 제60호 【전통문화】 2007-11-07
123
ⓒ 2007-2011 명혜라디오 한글판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