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북경) : 오후 09~10시 6030 KHZ
명혜망대법서적
  • 시사&평론
  • 수련교류
  • 꼬마제자
  • 나의 사부님
  • 전통문화
  • 천인사이
  • 천음
  • 수련이야기
시사&평론
애플 팟캐스트, 팟빵에서 명혜라디오 팟캐스트 방송을 청취하실 수 있습니다
한글명혜주간 제64호 [뉴스종합]  
   2007-11-03 09:51:10 | 조회 : 3741

 

【뉴스 종합】

明慧週刊 2007년 9월 28일―2007년 10월 4일

□ 중요시사(重要時事)

 

1. 신운 중추절 갈라 토론토 관중들에게 감동 선사

뉴욕 신운예술단이 9월 27일과 28일 양일간 캐나다의 토론토 예술센터(多伦多艺术中心)에서 2차례에 걸친 중추절 갈라 공연을 성공적으로 폐막했다. 주최 측인 캐나다 法輪大法(파룬따파) 학회에서는 이번 공연에 관중들의 뜨거운 반응이 있었고 두 차례 공연이 거의 빈자리가 없을 정도로 성황을 이뤘다고 밝혔다.  

토론토의 저명한 정치평론가 소경철(苏庚哲 쑤겅저)는 “나는 예술의 아름다움이 사람들을 감동시키는 것 외에도 갈라 프로의 내포가 충(忠), 효(孝), 인(仁), 애(愛), 선(善), 악(惡)을 성공적으로 표현했다고 봅니다.” “모든 프로의 수준이 상당히 높았다. 무용은 다 좋았고 특히 척소춘(戚小春 치샤오춘)의 얼후(二胡) 독주가 좋았다.”라고 했다.

캐나다 소수민족후예 출판 및 매체위원회 회장인 토마스 사라스(Thomas S. Saras)는 신운 갈라 중에서 아주 많은 중화문화의 내포를 이해할 수 있었다고 했다. 중화문화는 수천 년의 위대한 역사를 기초로 한 박대정심(博大精深)한 것이다. 사라스는 “신운은 중화문화를 아름답고 오묘하면서도 진실하게 표현했는데 나는 신운예술단이 이렇게 중화문화를 널리 알리는 것을 보고 아주 기뻤다.”라고 했다.

다년간 중국역사 연구에 종사해온 소명(苏明 쑤밍)은 순정한 중화문화는 다채롭고 상화하며 도덕과 윤리의 문화라고 표시했다. 그는 모든 프로가 좋았고 정통중화문화의 아름다움을 충분히 표현했다고 했다. “큰 감동을 받았어요. 이번 프로그램에는 공산당의 투쟁, 폭력 등의 문화요소가 전혀 없었어요.”라고 소명은 말했다.

주최 측인 캐나다 파룬따파 학회는 캐나다 및 토론토 정부관원들의 축하와 축전을 끊임없이 받았다. 전(前) 캐나다 장관이자 국회의원인 존 고드프리(John Godfrey)는 축전에서 “당신들이 저명한 신운예술단을 초청하여 가장 특별한 공연을 개최하기를 희망하며 이번 공연이 중추절을 더욱 뜻 깊고 의미 있는 명절이 되게 할 것임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2. 중화 국상일(国殇日) 세계 각지에서 2700만 탈당 성원

10월 1일 중화 국상일을 맞아 세계 각지의 탈당서비스센터(退党服务中心)와 현지 민중들이 9월 30일 2700만 용사들이 중국 공산당 및 관련 조직을 탈퇴한 것을 성원하는 집회와 퍼레이드(游行)를 가졌다. 동시에 중공에 의해 살해된 8천만 동포들을 추모하며 민중들에게 중공의 사악한 본질을 똑똑히 알리고 하늘이 중공을 멸망시키려는 때에 ‘삼퇴(탈당, 탈단, 탈대)’로 애초에 악당을 향해 발한 독한 맹세를 없애고 자신의 결백을 되찾아야 한다고 호소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旧金山)시 집회에서 CIPFG 대변인 장설용(张雪容 장쉐룽) 박사는 “여러분 중공 악당이 집권한 후에 무슨 짓을 했는지 보세요? 평화적인 시기에 여러 차례 운동을 발동해 8천만 명의 중국인을 죽였습니다. ‘문화대혁명’을 발동해 중화 5천년 전통문화를 파괴했고, 100여만 제곱킬로미터의 영토를 러시아에 팔아먹었으며, 무수한 학생과 북경시민들을 도살했고, 眞善忍에 따라 좋은 사람이 되려는 파룬궁 수련생들의 장기를 생체에서 적출했습니다.”

장설용은 매우 많은 사람들이 ‘애당(愛黨)’과 ‘애국(愛國)’을 똑똑히 구별하지 못하고 있다고 했다. 진정한 애국은 국가의 산하(山河)를 사랑하고 민족문화를 사랑하며 인민들을 사랑하는 것이다. 많은 사람들이 잘못 알고 있는 것은 지금 중국 경제가 갈수록 발달하는 것을 악당의 ‘공로’로 여긴다는 것이다. 악당은 여러 차례 운동을 발동하여 자신의 체제가 무너질 위기에 처하자 어쩔 수 없이 경제를 개방한 것으로 주요하게 이득을 본 자들은 바로 중공관원 자신들이다. 만약 사악한 당의 압제가 없었더라면 중국대륙은 대만이나 홍콩처럼 경제가 더욱 발전했을 것이다.

홍콩 집회에서 전 홍콩 입법의원 풍지활(冯智活 펑즈훠) 목사는 8년에 걸친 파룬궁에 대한 중공의 잔혹한 박해를 비난했다. 그는 “파룬궁을 믿는 것이 무슨 죄가 되는가?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할 수 없다. 죄가 있다면 바로 제발이 저린 중공 정권이 파룬궁을 수련하는 친구들에게 죄가 있다고 인정한 것이다. 전 세계적인 표준으로 보아도 신앙의 자유를 선택하는 것은 국민의 기본적인 권리인데 무슨 죄가 되는가?”라고 말했다.

홍콩 지련회(支联会) 주석인 사도화(司徒华 쓰투화)는 발언을 통해 탈당은 인민들이 각성하는 첫걸음이며 마땅히 적극적인 태도로 촉진해야 하며 반성을 진행하고 반성내용을 기록해 가족의 역사로 삼아 후인들에게 알려야한다고 했다.

10월 1일 월요일 오스트레일리아 시드니에서는 여러 민간단체들이 시내 중심에 위치한 차이나 타운(唐人街)에서 ‘중화 국상일’ 집회를 거행했다. 민중들은 전시판과 현수막을 들고 3퇴를 성원하는 장성을 만들어 2700만 탈당을 성원했다.

 

3. 중국 대륙수련생들이 심각하게 박해받은 사례

1) 9월 24일 중추절 새벽 호북성(湖北省) 선도시(仙桃市 셴타오시)에서 약 20명의 파룬궁 수련생들이 잠을 자던 도중 ‘610’ 불법인원, 공안국 국보(國保)대대, 특경(特警)대대, 파출소 등 악경들의 침입을 받았다. 악경들은 담을 넘고 문을 부수면서 수련생들을 야만적으로 납치했고 재물과 대법서적을 약탈했다. 납치된 파룬궁 수련생들은 지금 무한(武汉 우한) 세뇌반에 끌려갔고, 어떤 사람은 불법으로 선도시 제 1간수소에 감금되어 있으며 어떤 사람은 선도시 ‘610’이 꾸린 마항(麻港 마강)세뇌반에 끌려갔다.  

2) 9월 23일 저녁 7시가 좀 넘어 호남성(湖南省) 상덕시(常德市) 특무 두목인 왕영경(王永康 왕융칭, 전 공안국 부국장으로 현재 은퇴 상태)이 국안(國安), 국보(國保), 610 무리들을 이끌고 상덕시 대법수련생들을 갑자기 습격해 대규모 수색을 진행했다. 주로 대법자료, 현금, 예금통장을 수색했고 만약 자료가 발견되면 곧 강제로 연행했다. 알아본 바에 의하면 사당 악도(惡徒)들이 조춘수(赵春秀 자오춘슈), 이중청(易中青 이중칭), 양귀명(杨贵明 양구이밍), 소소봉(苏绍凤 쑤사오펑), 초애금(肖爱琴 샤오아이친) 등 10여명의 대법제자들을 납치했고 현재 상덕시 제 1간수소에 감금되어 박해를 받고 있다고 한다.

3) 9월 이후 흑룡강성 부금시(富锦市 푸진시) 공안국 악경들이 사당(邪黨)의 17대가 열린다는 구실로 사진을 찍고, 서명을 받고, 잠복, 미행 등의 형식으로 대법제자들에게 소란을 피웠다. 아울러 대법제자들에 대해 납치, 수색, 재물 약탈 등을 저질렀다. 최근 부금시에서는 8명의 대법제자들이 납치되었고 여러 명의 대법제자들이 박해로 집을 떠나 떠돌고 있다.

4) 북경 통주(通州) 대법제자 왕굉위(王宏伟 왕훙웨이 34세, 남)는 일찍이 여러 차례 박해를 받은 적이 있고 불법으로 4년 판결을 받고 북경시 전진감옥 12대에 감금된 적이 있다. 2007년 8월 15일 삼간방관장(三间房管庄) 일대에서 진상자료를 나눠주다 상영(常营) 파출소와 610 사무실에 납치되었고 집도 이미 수색 당했다. 왕굉위는 현재 불법으로 북경시 조양구(朝阳区) 간수소에 감금되어 있다.

5) 호남회화(湖南怀化) 홍강(洪江) 대법제자 류건화(刘建华 류젠화, 여자)는 파룬궁 수련을 견지하다 중공 사당의 8년 박해 중에 5차례에 걸쳐 불법감금 당한 적이 있다. 그중 2차례는 호남 주주(株洲) 백마롱(白马垅) 노교소에서 박해를 받아 신체에 엄중한 손상을 입었고 여러 차례 기억이 상실되었으며 신체가 몹시 허약해졌다. 2007년 9월 3일 억울하게 세상을 떠났다. 향년 44세.

 

 

□ 대륙종합

 

1. 대륙 종합소식

◇ 2007년 9월 27일 흑룡강성 대경시(大庆市 다칭시)의 칠순 노인 왕언향(王彦香 왕옌샹)이 불법으로 기소되었다. 70세의 대경 대법제자 왕언향은 불법으로 11년 형을 판결 받은 대법제자 류숙분(刘淑芬 류수펀)의 모친이다. 2007년 7월 5일 왕언향 할머니는 자신의 집에서 악경들에게 납치되자 단식 5일 만에 정념으로 탈출했다. 함께 납치됐던 대법제자 류생(刘生 류성)은 박해로 사망했다. 왕언향 할머니는 집으로 돌아온 후 몇 차례 홍강(红岗 훙강) 공안분국에 가서 자신이 불법으로 가택을 수색당할 때 압수된 대법서적과 사부님의 법상을 돌려달라고 요구했다. 그러나 경찰은 성의 없이 대해왔다. 2007년 9월 27일 왕언향 할머니가 또 공안분국에 갔는데 경찰 장(張) 모와 이(李) 모가 노인을 속여 차에 태운 후 홍강구 검찰원과 법원으로 납치해 강제로 불법 기소장을 주고는 떠나지 못하게 했다. 나중에 법원에서 그녀의 남편 직장에 전화를 걸어 데려가게 했다.

왕언향 할머니의 무남독녀인 유숙분은 파룬궁 신앙을 견지하다 사당 법원에 의해 11년 판결을 받았고 지금까지 이미 8년째 흑룡강성 여자감옥에 감금되어 있다. 왕언향 할머니는 남편이 사망한 후 가족을 잃은 것과 동시에 수입이 없어졌다. 외롭고 의지할 데 없는 할머니의 처지는 주위 선량한 사람들의 마음을 아프게 한다. 그러나 대경시 홍강분국 경찰들은 조금의 양심도 없이 악행을 저지르며 사당을 따라 선량한 사람을 박해하고 있으니 이는 하늘이 용서치 않을 것이다.

◇ 9월 24일 저녁 당산시(唐山市 탕산시) 당해현(唐海县 탕하이현) 5농장의 대법제자 김평(金萍 진핑), 동서분(佟瑞芬 퉁루이펀), 오준석(吴俊石 우쥔스)이 진상자료를 나눠주던 중 7농장 파출소에 불법으로 체포된 후 동서분에게 심각한 병태가 나타났다. 그녀의 며느리가 걱정이 되어 면회를 가려 해도 당해현 공안국 부국장 장순(张顺)이 허락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도리어 그녀를 잡아 구타했다. 폭행에 가담한 자들은 7농장 파출소 경찰들이다. 현재 동서분의 며느리는 당해현 병원에 입원 중이며 검사 결과 경추 2번이 손상되고 허리 부위에 어혈이 있으며 이명 등의 증상이 나타나 5일째 아무것도 먹지 못하고 있다. 3명의 대법제자들은 현재 당해 구류소에 감금되어 있다.

◇ 9월 여러 명의 대법제자들이 대련(大连) 요가(姚家 야오자) 간수소에서 악명 높은 마삼가(马三家 마싼자) 교양원으로 끌려갔다. 그중 왕해영(王海英 왕하이잉)은 불법으로 2년 3개월 노동교양을 받았고, 임균연(林均燕 린쥔옌)은 2년, 양려화(杨丽华 양리화)는 1년 반, 우금(于琴 위친)은 1년을 받았다. 대련의 장운수(张云秀 장윈슈)와 또 한 명의 동수는 무순(抚顺) 세뇌반에 감금되었다. 형숙민(邢淑敏 싱수민), 경취련(耿翠莲 겅쭈이롄) 및 다른 2명의 대법제자는 신체검사에 불합격해 집으로 보내졌다. 다른 4명의 수련생들은 원외에서 교양 1년 혹은 1년 반 등 각기 다른 처분을 받았다.

◇ 하남성(河南省) 신밀시(新密市) 대법제자 곽희봉(郭喜锋 궈시펑)은 곽이니(郭二妮 궈얼니)라고도 불리는데 두 다리에 장애가 있다. 9월 17일 저녁 11시 신밀시 청병(青屏 칭핑)파출소 악경 장위화(张卫华 장웨이화), 여준봉(吕俊锋 뤼쥔펑)에게 수련하지 않는 남편과 함께 납치되었다.

◇ 연태(烟台)에서 최근 납치된 동수가 깨달은 바에 의하면 현재 연태 현지 사악의 박해가 여전히 기승을 부리고 있다고 한다. 이는 우리가 3가지 일을 잘했는가와 불가분의 관계가 있다. 때문에 우리는 여전히 정체적으로 3가지 일을 잘해야 하는데 그러면 박해도 곧 중단될 것이다.

내가 아는 바에 의하면 많은 동수들이 마귀굴에서 탈출한 후 이에 대한 깨달음이 있다. 우리는 일찍이 전력을 다해 동수를 구원하고 그 가족들을 도와 관련 단위에 찾아가 사람을 요구하는 동시에 진상을 알리고 발정념을 했다. 우리의 언행은 모두 대선(大善)대인(大忍)한 것이었다. 일부 인연 있는 사람들은 진상을 받아들여 관념을 개변했고 미혹에 집착해 깨닫지 못하는 사람들도 있었다. 어쨌든 우리는 그들에게 진상을 분명히 알려주었고 그들이 사람을 석방하지 않으면 우리는 또 갔는데 여러 차례 사람을 요구했다. 그러자 어느 날 정말로 동수가 돌아왔다.

우리 동수들이 불법으로 감금되면 우리는 마땅히 그들의 가족들을 도와 직장에 가서 사람을 요구해야 하는데 이는 분명 진상을 알리고 중생을 구도하는 과정이다. “수련은 자신이 하나 공은 사부에게 있기” 때문에 우리에게 사람을 구하려는 이런 바람이 있고 아울러 대법의 표준에 따라 자신을 엄격하게 요구해야 한다. 우리 제자들의 정념이 족하면 사부님께서는 우리를 도와주실 수 있다. 진정으로 이 일을 하시는 것은 사부님이시며 대법제자들이 하는 일은 바로 중생 구도이다. 우리가 사람을 요구하는 목적은 중생구도이며 진상을 분명히 알리기만 하면 사악은 깨끗이 제거되고 각급 인원들이 구도될 수 있으며 사람도 석방시킬 수 있다. 정말로 일거양득이다!

전국 각지의 대법제자들이 모두 사람을 요구해야 하며 대법제자를 박해하는 단위와 악인들을 찾아가 진상을 알려야 한다. 우리는 끊임없이 사람을 요구해야 하며 또한 구세력 및 그것의 사악한 안배를 승인하지 말아야 한다. 우리 대법제자들이 이런 사람들에게 진상을 알리는 것이 바로 중생을 구도하는 인과관계의 표현일지도 모른다.  

 

2. 대륙 대법제자들의 반박해(反迫害)에 대한 작은 건의

글 / 대륙 대법제자

대법제자를 박해하는 본 지역의 ‘610’, 공안국, 파출소의 사악한 행위를 폭로할 때 역량을 강화해 본 지역 민중들에게 박해 진상을 알려야 한다. 조건이 되는 대법제자, 친구들이나 진상을 알고 있는 사람들은 대법제자를 박해하는 악경, 나쁜 자들의 내막을 측면으로도 알아보아야 한다. 왜냐하면 어떤 악경은 본래 지방 깡패, 망나니였고 어떤 자는 본 지역 폭력조직(黑社会)의 우두머리이고 어떤 자는 현지 매춘업소(妓院)의 실제 사장이기 때문이다.

악경이 대법제자를 박해한 후 대법제자는 마땅히 박해진상과 그의 추악한 역사, 그가 했던 나쁜 짓들을 사람들에게 바로 알려야 한다. 마치 강마두(江魔頭)를 폭로할 때처럼 사람들에게 그 자의 내력을 알리고 친구들도 그의 진면모를 알게 함으로써 그 자가 사람들을 만나지 못하게 하여 그의 박해행위를 저지시키며 다른 자들에게도 경종을 울려야 한다.

건의에 부당한 곳이 있으면 자비로운 지적을 바란다.

 

3. 박해받은 사실을 폭로할 때 대법제자의 직업을 밝히자

글 / 해외 대법제자

국내 동수들에게 제안한다. 대법제자가 박해 받은 사실을 폭로할 때 대법제자의 사회적 지위, 예를 들면 중학교 교사 ×××, 가정주부 ×××, 공정사(엔지니어) ××× 등이라고 알리면 대법제자 ×××라고 쓰는 것보다 낫다고 생각한다. 직업, 연령, 가정상황 등을 상세히 적을수록 좋다.

진상원고를 작성할 때 처음부터 대법제자 ×××라고 시작하면 바로 자신을 고립시키게 된다. 왜냐하면 많은 속인들은 대법제자와 직접적인 관계가 별로 없지만 만약 당신이 중학교 교사 ×××라고 한다면 그는 당신을 사회의 일원으로 보기 때문이다. 자신 혹은 자신의 자녀가 중학교 교사와 각종 방면에서 관계가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문장 서두에서 이것을 알리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사실 한 구절만 언급하면 되므로 무슨 작업량이 늘어나는 것도 아닌데, 단지 대법제자들이 속인사회의 신분을 잊을 때가 있기 때문이다.

진상을 알릴 때는 이렇게 하면 안 되는데, 전화 진상을 알릴 때 처음부터 사람의 마음을 잡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나는 원고임무를 맡으면 우선 명혜 사이트에서 그 제자의 속인사회 상황을 알아보는데 이때 아주 짧은 말 한 마디가 아주 중요하다. 하지만 오랫동안 찾아도 아무런 단서도 알아내지 못할 때가 많다. 때로는 어느 동수에 관한 보도 자료를 다 뒤져보아도 그가 도대체 뭘 하는지 나이는 얼마인지 알 수가 없다. 사람들이 대법제자는 세간을 떠나 공중에 떠다니는 특수한 사람들이라고 착각하게 만드는데 이렇게 하면 대법제자가 박해를 받았다는 것이 자신들과 아무 상관이 없다고 생각하기 쉽다.

동수들이 이 문제를 중시하기 바란다. 감사하다.

 

4.금주 353명이 강제세뇌는 무효라는 엄정성명 발표

대법에 부합하지 않는 일체 언행을 전부 무효로 하고 대법에 조성한 손실을 더욱 노력하여 보완하며 대법을 끝까지 확고하게 수련해 나갈 것이다.

 

5.금주 537명의 각성한 세인들이 정중성명 발표

이전에 글이나 말 또는 행동으로 대법과 사부님께 불리하게 한 모든 것을 무효로 하며  法輪大法(파룬따파)가 좋다는 것을 믿고  法輪大法(파룬따파)를 지지하며 잘못을 보완할 것이다.

1010 【시사&평론】 얼마나 많은 사람이 중공에 살해됐는가? 2021-01-17
1007 【시사&평론】‘환일(幻日)’ 기이한 현상에서 고금을 이야기하다 2021-01-13
1006 【시사&평론】통제불능 변이가 발생한 우한폐렴, 어떻게 사람들을 구할 수 있을까? 2021-01-13
1003 【시사&평론】여리고 성벽과 오늘날 우리가 마주하고 있는 것 2021-01-06
1002 【시사&평론】국제 사회에 중국의 인권 상황에 주목할 것을 촉구 세계 인권의 날을 기념하며 2021-01-06
999 【시사&평론】중국 공산당에 최초로 입당한 미국인 청년의 때늦은 깨달음 2021-01-02
993 【시사&평론】공산당은 어떻게 미국에서 새로운 꼼수를 부리는가 2020-12-21
988 【시사&평론】‘반지의 제왕’은 무엇을 연출한 것인가? 2020-12-20
987 【시사&평론】그들은 우리가 그들의 거짓말을 알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2020-12-20
986 【시사&평론】시사평론- 탈당은 인심이 바른길로 돌아가는 출발점이자 중국 재건의 희망 2020-12-20
109 한글명혜주간 제96호 [뉴스종합] 2008-06-26
108 한글명혜주간 제94호 [뉴스종합] 2008-08-23
107 한글명혜주간 제88호 [뉴스종합] 2008-06-26
106 한글명혜주간 제86호 [뉴스종합] 2008-06-26
105 한글명혜주간 제74호 [뉴스종합] 2008-01-14
123
ⓒ 2007-2011 명혜라디오 한글판 contac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