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시간(북경) : 오후 09~10시 6030 KHZ
명혜망대법서적
  • 시사&평론
  • 수련교류
  • 꼬마제자
  • 나의 사부님
  • 전통문화
  • 천인사이
  • 천음
  • 수련이야기
시사&평론
애플 팟캐스트, 팟빵에서 명혜라디오 팟캐스트 방송을 청취하실 수 있습니다
【시사&평론】시사평론- 탈당은 인심이 바른길로 돌아가는 출발점이자 중국 재건의 희망  
   2020-12-20 20:42:18 | 조회 : 149
 탈당은 인심이 바른길로 돌아가는 출발점이자 중국 재건의 희망

 글/ 샹전(向真)
[밍후이왕] 2020년 10월 2일, 미국 이민국(USCIS)이 중국공산당과 그 부속 조직원들의 미국 이민을 금지하는 최신 조치를 발표했다. 파룬궁 수련생으로부터 진상을 듣고 중공 조직을 탈퇴한 수많은 중국인은 매우 다행이라고 생각했고, 파룬궁 수련생들에게 깊은 감사와 존경을 표했다.

이민국은 이번 명령은 중공에 종속, 또는 관련된 단체 구성원의 미국 영주권 신청과 이민 신청을 금지한 것으로 중공 당원, 공무원, 국영기업인, 공무원 자녀, 국영기업인 자녀, 샤오펀훙(맹목적 애국주의를 분출하는 중국 젊은이), 공청단원 등에게도 연방 이민법이 엄격히 적용된다. 중공 당원이 만약 미국 이민 신청을 한다면 미국 입국을 거부당하고, 이미 미국에 거주하고 있어도 영주권 신청이 불가능할 수 있다.

중공은 9천2백만 당원이 있다고 주장하며 새로운 정책의 영향을 받는 중국인은 약 2억7천만 명에 달할 것이다. 어떻게 하면 중공을 탈퇴해 미국의 제재에 가족이 연루되는 것을 피할 수 있는지는 수많은 중국인에게 절실한 과제이자 선택이다. 이미 탈당한 사람들은 다행히 파룬궁 수련생이 그들에게 진상을 알리고 조속한 탈퇴를 권한 덕분에 현재 이런 걱정과 부담이 없다.

뉴욕 주민 위춘광(余春光)은 파룬궁 수련생으로부터 방화벽 돌파 프로그램을 받아 매체를 통해 진상을 알았고, 2014년 대기원 탈당 사이트에서 성명함으로써 중공 당원의 도장을 지웠다. 그는 현재 그것을 다행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그는 ‘9평 공산당’과 공산주의를 폭로한 일련의 서적이 ‘세계에서 가장 앞서가고 있으며’, ‘인식도 가장 깊다’고 말했다. 위춘광이 말했다. “저를 포함한 수많은 사람이 파룬궁 수련생의 인도를 받아 중공의 본질을 알게 되어, 저는 큰 고마움과 감동을 느끼고 있습니다.

위춘광은 중공으로부터 20년 넘게 박해를 받은 파룬궁이 어려운 환경에서 고생스럽게 걸어 나와 봉황이 자신을 불사른 후 더 강하고 아름다운 존재로 거듭나듯이 불 속의 고통을 견디고 새로 태어났 다며 찬사를 보냈다. 그는 또 파룬궁이 ‘신의 인도를 받았으며’ 사람들의 양심과 선념을 깨우치게 해줬다고 말했다. “자고로 바른 것과 삿된 것은 양립할 수 없고, 정(正)과 사(邪) 사이의 모호한 지대는 없습니다. 미국이 공산당에 대한 제재를 입법화한 것은 공산당이 멸망할 날이 다가왔음을 의미합니다. 저는 파룬궁 사부님과 모든 대법제자에게 감사드려야 합니다. 감사합니다. 몸조심하시길 바랍니다.”

플러싱 주민 류줴판(劉玨帆)은 2011년, 자유문 프로그램으로 방화벽을 돌파해 중공의 공청단에서 탈퇴했다. “당시 저는 겨우 몇 개월 동안 단원이었지만, 탈퇴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녀는 당시 탈당할 때 인터넷의 ‘삼퇴(중국공산당, 공청단, 소선대 탈퇴)’ 인원수가 7천여만 명이었던 것을 기억해냈다. 지금은 이미 중국인 3억 6천만 명이 중공을 탈퇴했다.

류줴판이 말했다. “공산당이 바로 마르크스 레닌 사교(邪教)이고, 사탄 사교이기 때문에 당신이 사교 조직에 가담했다면 당신은 정의로울 수 없고 순결할 수 없습니다. 당신이 만약 이 조직을 똑똑히 알게 되면 반드시 탈퇴할 겁니다. 당신이 공산당의 이익도 원하고 미국 자유 사회의 이익도 원한다면 그건 안됩니다. 당신이 처음에 했던 선택이 오늘 당신의 결과와 관련이 있습니다.”

시민운동가 장린(張林)은 2004년에 ‘9평 공산당’을 읽고 극찬을 아끼지 않으며, ‘삼퇴를 권하는’ 활동을 깊이 이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는 공산당 조직원이 장래에 재난을 당한다는 걸 일찍이 알고 있었습니다. 그들은 모두 범죄 조직을 돕고 있으므로 조만간 희생양이 될 것입니다.” 그는 공산당 안에 머물렀던 사람은 모두 탈퇴해야 한다며 말했다. “어쨌든 당신은 공산당과 한통속이 돼서는 안 됩니다. 이 조직은 사람을 해치는 것입니다. 당신이 가입하기만 해도 유죄입니다.”

왕옌(王彥)은 어렸을 때 공산당 소선대의 붉은 스카프는 매지 않았지만, 중국에서 우체통에 있는 ‘9평 공산당’ CD를 얻었을 때 가슴이 떨렸다. “저는 컴퓨터로 ‘9평 공산당’을 봤는데, 당시 눈이 휘둥그레졌습니다. 그때부터 리훙쯔 사부님과 파룬궁 수련생들을 매우 존경하고 있습니다.” 나중에 그는 미국으로 왔고, 뉴욕 플러싱에서 ‘탈당 서비스센터’와 탈당 지점을 봤다.

왕옌은 강조했다. “파룬궁 수련생들은 당신이 탈당하도록 권합니다. 그들은 수년 전부터 탈당에 대해 말했습니다. 오늘에서야 말하는 것이 아니라 그들은 줄곧 ‘삼퇴해 평안을 보전하라’고 말했습니다. 그들은 중공의 탄압에도 불구하고 탈당을 권했습니다. 결국, 그 말이 맞았습니다. 파룬궁이 말한 것이 합리적이며 신이 이 일을 배치하고 있다는 뜻입니다” 왕옌은 “사당과의 관계를 단호하게 끊는 것이 가장 깨끗합니다”라며, 국내와 전 세계 각지의 중국인이 빨리 따지웬 사이트에서 탈당 신청을 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모든 중공 당원은 주먹을 높이 들고 생명을 공산당에 바친다는 충성의 맹세를 했다. ‘9평 공산당’은 공산당이 사교이며, 반(反)우주 세력이자 전 인류를 해치는 사령으로, 그것의 근본 목적은 인류의 파멸임을 명시했다. 양심과 선념을 굳게 지키고, 하늘의 뜻에 순응하기만 하면 신불(神佛)이 세인을 도와 붉은 마(魔)를 깨끗이 제거해 줄 것이다.

미국에 본부를 둔 ‘전 세계 중공 탈퇴 서비스센터’가 발급하는 ‘탈당(단, 대) 증서’는 신원 처리를 위한 법적 지원 문서로 이미 미국을 비롯한 수많은 민주국가의 승인을 받았다. 2020년 8월 18일, ‘전 세계 중공 탈퇴 서비스센터’는 ‘탈당 증서 온라인 발급’ 서비스를 출시해 탈당하는 더 많은 중국인의 수요를 만족하게 하고 있다. 이는 ‘하늘이 중공을 소멸하고’, 그 도당(徒黨)들을 청산할 때 자신의 결백을 증명해 연루되는 것을 피하는 증거가 될 것이다.

올해 7월 23일, 미국 국무부 장관 폼페이오는 세계에 중공에 대항해 단결할 것을 촉구하고, 14억 국민을 대표한다는 중공의 거짓말을 폭로했다. 그는 미국이 다시는 중공 정권이 중국인들을 납치하도록 방관하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한, 미국은 자유세계를 이끌며 굳건히 중국 시민들과 함께 중공의 독재와 폭정을 물리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유학생과 중국인 사회가 주목할 만한 것은 이번의 미국 측의 금지령 조치는 여전히 ‘중공’과 ‘중국 국민’을 엄격히 구분하는 ‘중공과 중국은 같지 않다’라는 프레임을 따르고 있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최소 28개 국가가 인권 박해자에 대해 비자 발급을 거부하고 자산을 동결시키는 미국과 유사한 ‘전 세계 마그니츠키 인권법’을 이미 제정했거나, 제정할 준비를 하고 있다. 국제 자유 체제 연맹이 중공에 대한 전면적인 반격에 나선 가운데 중공에 대한 미국의 여러 조치가 점점 엄격해질 것으로 예상한다. 이는 잘못된 길을 버리고 올바른 길로 전향할 좋은 기회다. 탈당해 미래의 평안을 확보하고, 중공의 순장품이 되는 것을 피해야 한다.

앞서 언급한 플러싱 주민과 시민운동가들의 경험은 모든 중국인 친구를 위한 가장 좋은 지침이다. 용감하고 결단력 있게 중공 조직을 탈퇴한 그들은 붉은 마의 족쇄와 수갑에서 벗어나 홀가분하고 자유로워졌다. 탈당한 그들은 진심으로 구원받은 기쁨을 나타냈다. 그들은 ‘삼퇴를 권유’한 파룬궁 수련생의 의로운 행동에 감사를 표했고, 파룬궁이 세운 도덕적이고 위대한 공적을 목격했다. 이는 인심이 바른길로 돌아서는 출발점이며, 새로운 중국을 만들 희망이기도 하다.
 
원문발표: 2020년 10월 9일 문장분류: 시사평론 원문위치: http://www.minghui.org/mh/articles/2020/10/9/413500.html
1013 【시사&평론】 만 명에 관한 이야기, 선을 지지하고 축복을 받다 2021-01-22
1010 【시사&평론】 얼마나 많은 사람이 중공에 살해됐는가? 2021-01-17
1007 【시사&평론】‘환일(幻日)’ 기이한 현상에서 고금을 이야기하다 2021-01-13
1006 【시사&평론】통제불능 변이가 발생한 우한폐렴, 어떻게 사람들을 구할 수 있을까? 2021-01-13
1003 【시사&평론】여리고 성벽과 오늘날 우리가 마주하고 있는 것 2021-01-06
1002 【시사&평론】국제 사회에 중국의 인권 상황에 주목할 것을 촉구 세계 인권의 날을 기념하며 2021-01-06
999 【시사&평론】중국 공산당에 최초로 입당한 미국인 청년의 때늦은 깨달음 2021-01-02
993 【시사&평론】공산당은 어떻게 미국에서 새로운 꼼수를 부리는가 2020-12-21
988 【시사&평론】‘반지의 제왕’은 무엇을 연출한 것인가? 2020-12-20
987 【시사&평론】그들은 우리가 그들의 거짓말을 알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2020-12-20
986 【시사&평론】시사평론- 탈당은 인심이 바른길로 돌아가는 출발점이자 중국 재건의 희망 2020-12-20
109 한글명혜주간 제96호 [뉴스종합] 2008-06-26
108 한글명혜주간 제94호 [뉴스종합] 2008-08-23
107 한글명혜주간 제88호 [뉴스종합] 2008-06-26
106 한글명혜주간 제86호 [뉴스종합] 2008-06-26
123
ⓒ 2007-2011 명혜라디오 한글판 contact